본문 바로가기
입시정보

내년 9급 시험 7월말 확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i서울신문 작성일12-06-22 09:41 조회1,269회 댓글0건

본문


  <올해보다 3개월 늦춰…외교관 후보 1차 4월말>
 
 내년 국가공무원 시험 일정이 확정됐다.

21일 행정안전부가 마련한 ‘2013년도 국가공무원 공채시험 일정(안)’에 따르면 올해 4월 초에 치른 9급 공채 필기시험을 내년에는 3개월 이상 늦춰 7월 말에 실시하고 면접시험도 12월 중순에 치르기로 했다. 7월 말 시행됐던 7급 공채 필기시험은 한 달 당겨진 6월 말로 조정됐고 면접시험도 조금 앞당겨져 10월 중순에 실시된다.

☞<정책·고시·취업>최신 뉴스 보러가기

5급 공채 일정도 약간 조정됐다. 5급 행정직 면접시험을 올해는 11월 중순에 실시하지만 내년에는 11월 초에 치러진다. 5급 기술직 면접도 12월 초에서 11월 말로 앞당겨졌다. 행정·기술·외무 5(등)급 공채 원서접수도 1월 말에서 1월 초로 조정됐다.

처음 실시되는 국립외교원 외교관 후보자 선발시험 일정은 4월 말 1차, 8월 초 2차, 11월 초 3차시험 순으로 잡혔다. 최종합격자는 11월 중순에 발표된다.

시험·직렬별 선발인원을 포함한 ‘2013년 국가공무원 공개 경쟁 채용 시험계획’은 내년 1월 전자관보와 국가고시센터(gosi.go.kr) 등에 공개된다.

행안부는 “예년과 달리 9급 과목 개편, 외교관 후보자 선발시험 실시로 문제출제·답안지 채점·시험장 확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공무원시험 일정을 변경했다.”면서 “시험시행 공고는 규정상 3개월 전 공고하도록 되어 있지만 수험생들의 편의를 제공하고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시험 일정을 미리 확정해 공개한다.”고 설명했다.

김양진기자 ky0295@seoul.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